인천광역시

현대자동차㈜와 함께 영종국제도시에 MoD(Mobility on Demand) 서비스 제공으로 대중교통 취약지역의 이동성과 접근성을 개선하고 In-car(차량내 위치기반 광고 및 서비스 제공) 서비스, Last-mile(공유형 마이크로 모빌리티) 연계로 수익성 및 효율성을 개선한 사업모델을 발굴한다.
이를 통해 낮은 인구 밀도와 신도시 개발의 과도기적 특징으로 인해 영종국제도시 내 대중교통 취약지역을 개선하고, 관광자원 연계를 통한 수익모델 발굴 및 지속 가능한 운영 토대를 마련한다. 기존 버스, 택시 등 운수업 사업자와의 상생 모델 및 신개념 모빌리티 서비스 모델을 도출할 계획이다.
인천시는 이번 챌린지 사업을 통해 대중교통 이용의 편의성을 높이고, 기존 운수사업자와의 상생 방안을 마련하는 동시에 지역 상권과 연계 운영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사업 모델 구축을 기대하고 있다.

인천광역시 스마트시티 챌린지

인천광역시 사업 참여형 MoD(Mobillity on Demand) 서비스 사업